블로그 이미지
올해목표 // 10월 어학연수 떠나자~ 자수씨

카테고리

전체글 (1457)
Brand New! (28)
주절주절 (213)
MOT (11)
해외쇼핑 (49)
쇼핑노트 (150)
취미생활 (94)
iPhone (4)
Eclipse (121)
Google (83)
Spring (31)
JAVA (176)
JavaScript (59)
WEB (49)
Database (20)
OS (26)
Tools (8)
Tips (26)
IT정보 (1)
Book (21)
Programming (37)
외부행사 (43)
주변인들 (17)
여행노트 (60)
학교생활 (30)
서경대학교 (1)
컴퓨터과학과 (15)
DB/SE Lab (12)
회사생활 (52)
사회생활 (5)
외국어공부 (12)
잡동사니 (30)
Total
Today
Yesterday
 
02-29 00:00
 

달력

« » 2024.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최근에 올라온 글

최근에 달린 댓글





사랑해요 준형선배~

Posted by 자수씨
, |

연구실 후배들이 졸업선물을 주었습니다.




여타의 USB 보다는 큰 사이즈이지만 안정성 위주로...



낼름 정품 홀로그램 스티커를 붙였습니다.



원터치 백업이라고 하지만 안쓰게 될 것 같은...



같이 받은 쿠키와 함께~






후배들 고맙삼~  나중에 졸업할 때는 그 때 가서 생각을...

ㅋㅋㅋ

Posted by 자수씨
, |

연구실에 요즘 객들이 많이 찾아들고 있습니다.

접대용 의자를 장만하였습니다. 사비로...

012


웰컴투 연구실~


Posted by 자수씨
, |

연구실에서 야구열기에 힘입어 포수 마스크를 구매했습니다.




연구실 후배 재경이의 샤샷~






Posted by 자수씨
, |

요즘 서울 날씨는 대구보다 덥습니다...
게다가 저희 연구실에는 항공기 소음을 내는 HP 서버와 솔라리스 서버를 돌리고 있습니다.

실내 온도는 30도를 넘어서서, 선풍기에서 더운 바람이 나올 정도였습니다.

설상가상 에어컨까지 고장나서... 좌절하던 찰나...
교수님께서 에어컨을 주문하라고 하셨습니다. (구세주... -_ㅜ)




배송이 약간 늦었지만 그게 어딥니까...

이쁘게 포장되어온 40kg짜리 에어컨



예전에 사용하던 에어컨을 과감하게 띠어냈습니다.
(제가 회사 다녀온 사이에 애들이 뜯어내었네요... 우리가 봐왔던 것은 빙산의 일각이었습니다. 엄청 무겁네요...)



새로운 에어컨~




석고보드와 실리콘을 이용하여 빈 공간을 메꿀 예정입니다.

정말 지난주에는 더워서 미쳐버리는지 알았습니다.

이제 연구실에도 평화가 찾아오겠네요...




Posted by 자수씨
, |


교수님께서 램을 사주셨습니다. XP 에서는 램디스크, OSX 에서는 그냥 사용하고 있습니다.

음화화화화화~



Posted by 자수씨
, |

연구실에서 운동도 할겸 연구비로 족구공을 구입하였습니다.

연구실 대표모델 광청이입니다.
컷팅전에 한장~



최고급 족구공입니다.



품질보증서입니다. 우수한 제품만을 공급 ㅋㅋㅋㅋ



헤딩을 해도 안아픕니다.



이제 주말에 족구 고고싱~~


Posted by 자수씨
, |


연구실에 들어온지 18일이나 지났습니다.
처음에는 적응도 잘 안되고 일도 많아서 힘이 들었지만
지금도 힘이 듭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열심히 사다모은 주변기기들로 하루하루 적응해 나가는 중입니다.








교수님이 저 의자를 보고 머라고 하실지 두렵네요;;; ㅎㄷㄷ


Posted by 자수씨
, |

원래 연구실 랩짱이였던 주명이형이 취업을 하여서 형이 쓰던 모니터를 받아왔습니다.




화이팅씨 병 모으기 중...



모니터가 큼직큼직하니깐 개발할 맛 납니다~~~





Posted by 자수씨
, |

대학교 DB/SE 연구실의 랩짱이 된지 4일이 지났습니다.

연구실 리빌딩작업과 후배들 관리, 회사에서 주어진 작업, 그리고 사적인 일들(놀기.. 등)을 하다보니

몸이 받쳐주질 않는 것 같습니다. 일단 적응이 될 때까지는 몸이 힘들어야지 어쩌겠습니까...


교수님께 라꾸라꾸 침대도 사달라고 말씀드렸고 하니... 이제는 버닝~~~

회사일도 빵꾸 안나게 젊음(... 이 남았나...)을 불살라서 고고싱 해야겠습니다.


-_ㅜ... 아 쩐다...



Posted by 자수씨
, |

글 보관함

최근에 받은 트랙백